캠퍼스 라이프

전북대 학생들, 기업 이해 선도기업 분석대회서 ‘대상’ 조회수 : 524

[한경잡앤조이=이진이 기자] 전북대는 학생들이 선도기업 분석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발표했다. 6개 참가팀 전원이 수상하는 성과도 거뒀다.  





최근 전주혁신창업허브에서 진행된 ‘제5회 전라북도 선도기업 분석대회’에서 전북대 학생팀은 대상에 이어 최우수상, 우수상 등을 대거 수상했다. 


대회는 전북지역의 선도기업에 대한 이해도 제고와 관심 확대를 목적으로 열렸다. 참가 학생들이 직접 선택한 선도기업을 대상으로 환경 분석 및 사업 전략, 보유 기술 등을 분석해 기업 운영 아이디어를 제안하는 발표로 구성됐다.


전북대 ‘4T’팀은 ‘오디텍의 센서기술을 활용한 미래차 산업 분야 개발 제언’ 주제를 발표해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최우수상에는 ‘기대해’팀, 우수상에는 ‘마! 내가 데크카본다’팀, 장려상에는 ‘성준스탕스’팀, ‘제분’팀, 입상에는 ‘잡종강세’팀이 각각 수상했다.


4T팀 천지성 학생은 “이번 대회를 통해 전북 지역에 우수 기업이 많다는 것을 알게 됐다”며 “팀원들과 함께 준비한 기업제안 내용이 실제 반영될 수 있다면 매우 기쁠 것 같다”고 말했다.


고영호 전북대 LINC+사업단장은 “이번 대회로 학생들이 전북 지역에 있는 선도기업의 역량과 성장 가능성을 알게 되는 기회가 됐다”며 “학생들의 역량 강화와 지역 기업체에 대한 인식의 변화를 통해 일자리 미스매칭 문제를 해결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대회는 전라북도, 전북테크노파크가 주최하고 캠틱종합기술원, 전북대 LINC+사업단, 우석대 대학일자리센터, 전주대 LINC+사업단, 전주대 대학일자리센터 공동주관으로 개최됐다.


zinysoul@hankyung.com

나의 생각 Good Bad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의견쓰기
댓글 : 0 건
이전글광운학원 조선영 이사장, ‘글로벌리더스포럼 2020’에서 코로나 시대 교육의 방향성 제시 다음글숙명여대-서울대, 스마트모빌리티 연구·교육 협력 업무협약 체결
광고

정기구독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