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퍼스 라이프

한국TOEIC위원회, 4월 12일 정기시험 취소 조회수 : 336

-지역 사회 감염 확산 방지 및 수험자의 안전 최우선 고려

-등교개학 연기에 따른 고사장 확보 어려움으로 전국적인 시험 진행 불가


[캠퍼스 잡앤조이=이진호 기자] 토익 주관사인 YBM 한국TOEIC위원회는 오는 12일 시행 예정인 제401회 TOEIC 정기시험을 취소한다고 3일 발표했다.


한국TOEIC위원회는 코로나19 감염 상황이 지속되고 6일로 예정돼 있던 등교개학일이 또 다시 연기돼 학교시설을 시험장으로 사용할 수 없게 됨에 따라 12일 정기시험에 대한 시행 취소를 결정했다. 


시험 접수자에게는 이후 시험에 접수할 수 있는 응시권 발급 또는 응시료 전액 환불 조치가 이뤄질 예정이다.


한국TOEIC위원회 관계자는 “거듭된 시험 취소로 취업을 준비하는 모든 수험자에게 큰 불편을 주게 되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26일 이후 시행 여부는 이전의 경우와 마찬가지로 향후 감염상황과 학교시설 활용을 면밀히 지켜본 후 결정할 계획”라고 말했다.


5월 토익 정기시험은 3일, 16일, 31일 세 차례 예정돼 있다.


jinho2323@hankyung.com



나의 생각 Good Bad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의견쓰기
댓글 : 0 건
이전글′숭실대, 이화여대′ 1학기 전체 원격 수업 진행…서울대도 검토중 다음글[현장이슈] 이화여대 1학기 전체 온라인 수업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