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퍼스 라이프

광운대, 4월 12일까지 온라인 강의 2주 추가 연장 조회수 : 193


[캠퍼스 잡앤조이=이진호 기자] 광운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온라인 강의를 2주 추가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24일 광운대에 따르면 광운대는 지난 16일 개강 이후 첫 2주 동안 온라인 강의를 진행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이 장기화됨에 따라 2주를 추가 연장한다. 광운대 학생들은 4월 12일까지 온라인 강의를 수강하게 된다.


단, 이 기간 동안 코로나 사태가 진정된다면 일부 실험 실습 실기 교과목은 4월 6일부터 실험실에서 운영할 예정이다. 이 경우 사전방역을 포함한 학생들의 안전 관리 지원이 제공된다.


광운대 유지상 총장은 “학생들의 건강과 안전을 가장 최우선적으로 고려해 내린 결정”이라며 “대학은 구성원 모두가 만족할 수 있도록 온라인 강의의 질을 높임과 동시에 원활한 운영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jinho2323@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