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퍼스 라이프

연세대, 국내 최초 대학도서관 스마트 스페이스 ‘Y-Smart Apace’ 14일 오픈 조회수 : 804



[캠퍼스 잡앤조이=조수빈 인턴기자] 연세대 학술정보원은 14일 연세‧삼성 학술정보관에서 대학도서관 최초의 스마트 스페이스 오픈식을 개최했다.


Y-Smart Space는 2018년 개최한 ‘스마트 스페이스 공간디자인 공모전’의 학생 수상작을 토대로 설계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Y-Smart Space는 스마트 CCTV, IoT 환경관리, 스마트 어시스턴스 등 첨단 ICT가 적용된 실험적인 혁신공간이다. 학술정보원은 이 공간을 통해 학생들의 창의적 협업, 고부가가치 산업과 연계되는 창업 및 산학협력연구를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연세대 학술정보원은 Y-Smart Space와 연계된 실감미디어 전시 체험 공간 ‘Y-Scape’와 실감미디어 교육 플랫폼 ‘AR Portal’도 함께 선보였다. 대학혁신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조성한 ‘Y-Scape’는 11미터 규모의 햅틱 스크린과 미디어 솔루션 연동을 통해 몰입감 높은 미디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AR Portal’은 최신 AR기술을 기반으로 학생들이 실감콘텐츠를 쉽게 경험하고, 실감콘텐츠 개발 커리큘럼을 통해 실제 개발 방법을 학습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올인원 교육 플랫폼이다.


이봉규 연세대 학술정보원장은 “Y-Smart Space를 통해 IoT, 실감미디어, 인공지능과 같은 최첨단 ICT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겠다”며 “스마트 리터러시 역량을 증진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와 기능을 구현해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행사에 참석한 장석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차관은 “Y-Smart Space는 학생과 연구자들이 최첨단 미래기술을 체험하고 활용함으로써 서로 소통하며 새로운 변화를 창조할 수 있는 '혁신의 장'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subinn@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