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퍼스 라이프

아주대 도구박물관, 11월까지 ‘찾아라! 툴툴씨의 의·식·주’ 교육 진행 조회수 : 110

[캠퍼스 잡앤조이=이진호 기자] 아주대 박물관은 4월부터 11월까지 ‘찾아라! 툴툴씨의 의·식·주’로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사업을 진행한다.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은 인류문화유산을 통해 역사와 공감하며, 지역 곳곳에서 문화 예술을 향유할 수 있도록 하는 프로그램으로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원하고, 한국박물관협회가 주관하는 사업이다. 아주대 도구박물관은 2019년도에 처음으로 사업이 선정됐다. 


‘찾아라! 툴툴씨의 의·식·주’는 전통 도구의 용도 및 사용방법에 대한 이해를 통해 과거 사람들의 생활양상을 학습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다. 프로그램 참가자들은 박물관 상설 전시실을 관람하고, 스마트기기를 통해 전통도구를 학습한다. 그리고 회차 별로 의(衣)와 관련된 갓과 족두리 만들기, 식(食)과 관련된 송편 모양 비누 만들기, 주(住)와 관련된 경복궁 입체 모형 만들기와 같은 활동을 한다. 


아주대 박물관 관계자는 “이 프로그램을 통해 참여자들이 도구를 통해 발전해온 우리의 생활양식을 학습하고, 옛사람들의 지혜를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jinho2323@hankyung.com


나의 생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