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퍼스 라이프

건국대, 프라임사업 추진위원회 워크숍 4일 개최 조회수 : 533

[캠퍼스 잡앤조이=이진이 기자] 건국대 프라임사업단이 '프라임사업 추진위원회 워크숍'을 4일 교내 대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은 프라임사업 3차년을 맞아 그간의 사업 성과 검토와 사업 정착방안, 향후 성과관리 방안 등을 논의하기 위해서다. 이날 워크숍에는 프라임사업 추진위원회와 프라임사업 연관부서 팀·실장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부서별 1·2차년도 추진 업무 성과와 3차년도 추진계획, 업무 추진 시 발생했던 문제점과 개선 방안 등을 함께 논의했다.


강황선 프라임사업단장은 “프라임사업은 사업 종료 이후에도 5년간 정원조정, 학사개편, 취업지원, 교육과정 개편, 교육여건 개선 등을 꾸준히 관리해야 한다”며 “건국대는 지난 2년간 프라임 사업을 통한 교육혁신을 위해 쉼 없이 달려 명문사학의 기틀을 닦았고, 마지막 3차년도에서는 각 대학과 행정부서에서 추진했던 업무성과가 단단히 뿌리내릴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라임사업 추진위원회는 위원장인 민상기 총장을 비롯해 유재원 교학부총장, 서정향 연구부총장, 강황선 프라임사업단장 등 교무위원과 외부 자문위원으로 구성됐다.


zinysoul@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