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퍼스 라이프

여름방학에 뭐하지?...신한은행 29초영화제, 경제퀴즈배틀, 한전서포터즈 지원해봐 조회수 : 2300


[캠퍼스 잡앤조이=공태윤 기자] “올 여름방학을 어떻게 보낼까?” 방학을 앞둔 대학생들은 벌써부터 고민이다. 각종 공모전과 대외활동이 대학생들의 참여를 기다리고 있다. 사회경험과 학비마련이 필요하다면 관공서 알바와 여름철 리조트·워터파크 알바도 추천한다. 공모전 전문 사이트 올콘 관계자는 “공모전과 대외활동은 취업 지름길”이라며 “대학 1학년때부터 다양한 활동에 참여하면 자신의 적성도 알게 될 뿐아니라 진로고민도 해결될 수 있다”고 말했다.

영상·사진·시 공모전 ‘풍성’

​영상촬영에 자신있다면 ‘신한은행 29초 영화제’를 노려볼 만하다. ‘돈에 대한 재미있고 행복한 에피소드’ 또는 ‘나는 대상을 받으면 000하겠다’와 관련된 주제를 가지고 29초 영상을 만들어 제출하면 된다. 대상자에게는 10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특히 수상팀중 한팀을 선발하여 베트남 투어와 해외촬영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마감은 오는 22일이다.


​시를 좋아하는 문학도라면 한국시인협회가 주최하는 ‘재능 전국 대학생 온라인 시낭송대회’를 준비하는 것도 좋다. 우리나라 시인이 발표한 시 한편을 암송하여 영상으로 홈페이지에 올리면 된다. 접수마감은 30일이다.

 

창업을 준비중인 대학생이라면 ‘장영실 발명 창업대전’을 도전해도 좋다. 개인 지원자는 △생활과학 △학습용품 △과학완구 △자원재활용부문 등 4가지 주제 가운데 하나를 선정해 지원하면된다. 팀 응모자는 창업사업계획 분야로 지원해야 한다. 접수기간은 7월28일까지며 시상식은 9월28일 한국경제신문 본사에서 한다.

 

초등학생이 참여할 수 있는 공모전도 있다. 농협중앙회가 주최하는 ‘농사랑 쌀사랑 공모전’은 우리농촌의 소중함을 알리는 그림,동시,포스터 3개부문으로 지원할 수 있다. 사진에 취미가 있다면 국토교통부에서 주최하는 ‘대한민국 한옥 공모전’에 응모할 만 하다. 1등 상금이 1000만원이다.

 

현대모비스는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UCC(사용자제작콘텐츠) 공모전을 개최한다. 5분 이내 UCC 영상을 제작해 '어린이 교통안전 투명우산 나눔활동' 홈페이지(http://www.childtu.or.kr)에 접수하면 된다. 접수마감은 7월31일이다.




​한전 서포터즈·유학생 기자단도

​경제상식에 자신있다면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되는 ‘경제퀴즈 배틀’에 도전해 보면 어떨까. 20일부터 한달간 온라인 예선을 진행해 상위권 60명을 선발하여 최종 결선을 치르는 방식이다. 참가대상은 고등부,대학부로 나뉘며 한국경제신문 지면에 나온 경제용어를 기반으로 문제가 출제된다. 1등에게는 산업자원부장관상과 100만원의 시상금이 주어진다.


​한국전력공사는 독창적인 전력서비스 혁신방안을 제시해 줄 ‘KEPCO 대학생 서포터즈 5기’를 23일까지 모집중이다. 선발인원은 123명이다. 대학생 3인 1팀으로 지원할수 있고 다음달 7일 합격자를 발표한다. 서포터즈들은 현장체험,봉사활동 뿐아니라 전력서비스 전반에 대한 모니터링과 개선사항을 발굴하는 서비스 이노베이터 역할을 맡게 된다. 우수 활동자는 체험형 인턴 지원시 서류전형 면제와 면접시 가점 헤택이 주어진다.

 

​유학생들만 참가할 수 있는 기자단 활동도 있다. 올콘은 ‘유학생 기자단’을 다음달 18일까지 모집한다. 재외 한국인유학생이라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주로 온라인으로 활동이 이뤄지기에 시·공간의 부담이 없는게 장점이다.

 

관공서·리조트 알바 어때요?

​관공서 아르바이트는 주 5일 근무, 공공기관이라는 신뢰성에 쾌적한 근무환경으로 대학생들에게 인기 알바로 꼽힌다.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과 알바천국은 ‘관공서 알바 채용관’을 통해 정보를 제공중이다. 서울시를 비롯한 서울권 자치구는 대부분 지원접수가 마감됐으나, 경기도와 각 시·도에선 한창 모집중이다. 경기 성남시청·안성시청·포천시청은 14일, 서울 서대문구청·경기 구리시청은 15일, 인천시청·경기도 고양·하시청은 16일까지 모집중이다. 근무기간은 각 자치구마다 다르나 통상 20~30일이며, 근무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다.

 

리조트나 물놀이 아르바이트는 뜨거운 여름을 시원하게 보낼 수 있는 아이템이다. 식음료, 객실영업, 아쿠아월드 분야에서 모집이 이뤄지며, 수상안전요원 자격증, 간호사 자격증이 있으면 유리하다. 비체팰리스 보령 16일, 대명리조트 단양·쏠비치 양양 30일, 용평리조트 7월8일까지 지원서를 받고 있다. 에버랜드 리조트는 여름방학 기간(6월말~8월말) 근무할 방학직 근무자를 모집중이다. 주5일 근무하며 하루 9시간 일하는 상시직이다.

 

​알바천국 관계자는 “아르바이트 지원자라면 사전 근로계약서 작성, 최저시급 6470원, 초과근로·연차휴가 등 근로조건을 미리 확인한 뒤 계약서에 서명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trues@hankyung.com

나의 생각 Good Bad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