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 통신원

20대 여성 소유욕 자극하는 리락쿠마 라벨프린터 출시 조회수 : 3133

한국엡손, 리락쿠마 에디션 라벨프린터 한정판 출시

‘리락쿠마 에디션’ 20~30대 여성 겨냥

엡손 라벨프린터 리락쿠마 에디션 Epson LW-H200RK. 사진제공=한국엡손


한국엡손(대표 시부사와 야스오, www.epson.co.kr)이 라벨프린터 ‘LW-H200RK’ 리락쿠마 에디션을 출시하고 지난 15일부터 지마켓을 통해 단독 예약 판매 중이다.
 
엡손의 베스트셀러 라벨프린터가 어린이뿐 아니라 20~30대 여성들에게도 인기를 얻고 있는 캐릭터 ‘리락쿠마 에디션’으로 탄생했다. 리락쿠마를 상징하는 노란색과 리락쿠마 캐릭터가 눈에 띈다.

리락쿠마 에디션 ‘LW-H200RK’ 라벨프린터와 함께 리락쿠마 패턴의 ‘라벨 테이프 카트리지’도 판매될 예정으로, 기존에 가지고 있는 엡손 라벨프린터와 호환해 사용할 수 있다. 이모티콘 버튼을 이용해 이모티콘과 프레임으로 출력할 경우 다양한 폰트와 원하는 디자인의 리락쿠마 라벨을 만들 수 있다.


엡손 라벨프린터 ‘LW-H200RK’는 키보드식 자판으로 라벨에 출력하고 싶은 문구를 입력할 수 있어 사용이 쉽고 휴대성이 높아 손쉽게 라벨을 제작할 수 있다. 라벨 프린터로 출력된 라벨은 특수 비닐 재질에 강력한 열전사 PRO 인쇄 방식으로 출력돼 물과 기름, 알코올로 인한 번짐 없이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다. 또한 한글, 영어, 한문, 일어와 같은 다양한 언어 입력뿐만 아니라 108종의 테두리도 입력할 수 있어 개성 있는 디자인의 라벨 인쇄가 가능하다.
 
엡손 관계자는 “엡손의 라벨프린터가 대중적인 제품인 만큼 더욱 친근한 느낌으로 고객들에게 다가가기 위해 특별한 캐릭터 에디션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많은 소비자가 엡손 라벨프린터를 실생활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꾸준히 라벨프린터 및 라벨 카트리지를 국내에 론칭하고 개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신제품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엡손 공식 홈페이지(www.epson.c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장구슬 기자 guseul@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