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 스페셜

네티즌이 선정한 2019년 최고의 영화는? 조회수 : 714

[캠퍼스 잡앤조이=강홍민 기자] ‘기생충’과 ‘조커’가 2019년 최고의 영화에 등극했다. 영화 평점 서비스 키노라이츠는 12일부터 22일까지 진행한 ‘키노라이츠 어워즈’에서 기생충과 조커가 올해 네티즌이 뽑은 최고의 영화로 선정했다. 



영화 '기생충', '조커' 스틸 이미지.



2019년을 빛낸 한국·해외 영화, 감독, 남·여 주연 배우 부문으로 이루어진 이번 설문은 약 1만여 명의 회원들을 대상으로 실시되어 의미를 더했다.  


참가자당 세 편의 영화를 선택할 수 있었던 최고의 영화 부문에서는 '조커'와 '기생충'이 각각 43.0%와 78.5%로 최고 득표율을 기록했다. 그밖에 ‘어벤져스: 엔드게임(32.6%)’와 ‘가버나움(20.2%)’이 최고의 외국 영화 부문 각각 2,3위를 차지했다. 최고의 한국 영화 부문에서는 ‘극한직업(33.7%)’이 2위를 ‘벌새(32.9%)’가 간발의 차로 그 뒤를 이었다. 


2019년 올해의 감독 부문에는 칸 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받으며 한국 영화를 빛낸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이 68.7%의 득표율을 기록하며 네티즌의 사랑을 독차지했다. 이어 '벌새'의 김보라 감독(13%), '극한직업'의 이병헌 감독(6.7%)이 영화 마니아들의 선택을 받았다.   


남·여 주연상 부문은 모두 기생충 배우들이 선택을 받았다. 송강호 42.0%, 조여정 35.8%의 득표율로 2019년 최고의 배우에 선정됐다. 최고의 남자 배우 부문에서는 ‘기생충’의 최우식이 14.2%, ‘엑시트’의 조정석이 12.4%로 2,3위에 올랐고, 최고의 여자 배우 부문에서는 벌새의 박지후가 16.3%, 그리고 ‘항거: 유관순 이야기’의 고아성과 ‘생일’의 전도연이 10.9%로 공동 3위를 기록했다. 


khm@hankyung.com

나의 생각 Good Bad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의견쓰기
댓글 : 0 건
이전글[2020 새해를 여는 신입사원] “팬심 사로잡는 콘텐츠 기획하고 싶어” 펍지 김연우 KR Esports팀 매니저 다음글[윤호상의 취업즉설] ‘취업전문가 평판조회?’ 검증할 방법 없어 답답
광고

정기구독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