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핫 뉴스

서울시, 여름방학 대학생 알바 1739명 모집 조회수 : 2766

서울시는 여름방학을 맞아 시정체험 대학생 아르바이트 1739명을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알바생 1739명 중 480명은 서울시 본청과 산하사업소, 소방재난본부 등에서 근무하며 1259명은 25개 자치구에서 일하게 된다.


알바생들은 민원안내를 비롯해 시민청 프로그램 지원, 행정업무 보조, 안전체험관 체험운영보조, 아리수 탐구교실 진행보조, 동주민센터 무인민원발급기 이용 안내 등 공무원 수행업무를 경험할 수 있다.


서울시 대학생 아르바이트는 평균 16대1 이상의 경쟁률을 기록 중이다.


참여를 원하는 대학생은 '모바일서울 앱'을 통해 오는 15일부터 22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전산 추첨과정을 거쳐 6월 2일 합격자를 발표한다.


근무기간은 6월 26일부터 7월 24일까지다. 주 5일·1일 5시간(점심시간 제외)근무하며, 하루 3만2900원(점심 식대 5000원 포함)의 임금을 받게 된다.


알바생들은 행정지원 업무와는 별도로 '서울시정 현장견학' '서울시장과의 만남' 등의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지원 자격은 서울시 소재 대학 재학생(휴학생 포함)이나 접수시작일 기준 서울시에 주민등록이 돼 있는 타 지역 소재 대학 재학생(휴학생 포함)이다.


선발된 대학생은 부서별 수요조사 결과와 본인 희망, 전공학과, 거주지 등을 고려해 배치될 계획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모바일서울 앱'을 통해 확인하거나 다산콜센터(120)·서울시청 자치행정과(2133-5839)로 문의하면 된다.


각 구청별 대학생 아르바이트 관련 사항은 거주지 구청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최은석 기자 choies@hankyung.com

사진=한경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