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핫 뉴스

서울시, 장애인 400여명 채용한다···′장애인 취업박람회′ 18일 SETEC서 개최 조회수 : 1010


△사진=서울시 장애인 취업박람회 홈페이지



[캠퍼스 잡앤조이=홍효진 인턴기자] 서울시가 4월 18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서울무역전시컨벤션센터(SETEC)에서‘서울시 장애인 취업박람회’를 개최한다.  


서울시가 주최하고 서울시장애인일자리통합지원센터 및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주관하는 이번 박람회에는 300여개 업체가 참여해 400여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지난해에는 271개 업체가 참여해 247명 취업 성과를 내기도 했다.


이번 행사는 구인·구직자가 만나는 1대1 매칭 서비스의 취업관, 사진관 등이 마련된다. 또한 현장 면접을 위한 메이크업과 헤어스타일링 서비스, 면접 사진촬영, 장애인 운전교육 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진행되며, 수화 통역사도 배치할 예정이다.


박람회 참여를 희망하는 이는 장애인 복지카드, 이력서 등 서류를 준비해 접수증을 작성하면 된다. 행사 당일 신청서를 작성해도 참여 가능하나, 박람회 홈페이지(jobable.seoul.go.kr)에서 온라인을 통한 사전접수 후 신청서를 출력해 오면 바로 입장할 수 있다.


박람회 참가비용은 무료이며, 참가신청 관련 문의는 박람회 사무국(1588-1954)을 통해 문의할 수 있다. 또한 행사장에 올 수 없는 장애인을 위해 온라인 취업 박람회도 이달 27일까지 운영된다.


hyojin@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