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핫 뉴스

롯데, 올 상반기 공채부터 인재선발에 AI 도입 조회수 : 2674

[캠퍼스 잡앤조이=홍효진 인턴기자] 롯데그룹이 2018년 상반기 신입사원 공채부터 서류전형에 인공지능(AI) 시스템을 도입한다.


△롯데 CI 캡쳐(사진=롯데 홈페이지)



롯데는 작년 12월 채용담당자 워크숍 및 1월 인사팀장 워크숍을 통해, AI 도입에 대한 의견과 방향성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그 결과 롯데정보통신과 국내 언어처리 전문기업이 함께 개발한 AI시스템을 오는 3월말부터 접수하는 신입사원 공채 지원자의 자기소개서 심사에 활용하기로 결정했다. 


AI는 서류전형에서 ‘인재상에 대한 부합도’, ‘직무적합도’, ‘표절여부’ 등 3가지를 기준으로 지원서를 분석해 조직과 직무에 어울리는 인재인지 판별한다. 자기소개서의 진위여부 검증을 위해 인터넷 웹페이지·공공·학술자료 빅데이터와 연동해 표절이 의심되는 문장을 찾아낸다. 또 지원자의 성향과 패턴이 롯데가 원하는 인재상과 부합하는지를 비교·예측한다.


롯데는 기존 서류전형의 평가방법을 병행해 AI의 심사결과는 참고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앞으로 자기소개서 데이터가 축적되고, 관련 기술의 정교화에 따라 반영범위와 비율을 점차 높일 예정이다. 


롯데는 AI를 채용과정에 도입함으로써 전지원자의 자기소개서를 세밀히 검토해 공평한 기회를 제공하며, 공정성과 정확성을 높여 능력중심 채용에 더욱 다가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hyojin@hankyung.com